티스토리 뷰

[스타인뉴스 박석호 인턴기자] 영화 '마녀 Part2. The Other One'(이하 '마녀2')가 3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가운데 개봉 4일 만에 전국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박훈정 감독의 판타지액션 영화 ‘마녀 2’가 개봉 4일째인 18일 누적 관객수 100만명을 돌파했다. 배급사 NEW 등에 따르면 ‘마녀 2’는 이날 오후 6시5분 기준 누적 관객 100만명을 넘겼다.

이는 개봉 6일째 관객수 100만명을 넘어선 시리즈 전작 ‘마녀’(2018)보다 이틀 빠른 것이다. 전편은 최종 관객수 318만명을 기록했다.

‘마녀 2’는 초토화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전편 김다미에 이어 오디션으로 선발된 신인 신시아가 주인공 마녀 ‘소녀’를 연기했고, 박은빈·서은수·진구·성유빈·조민수·이종석 등이 출연했다.

출처 : 연예뉴스 스타인뉴스(http://www.starinnews.com)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