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스타인뉴스 안장민 기자] 임신중인 배우 박시은의 남편 진태현이 큰딸의 공모전 수상을 축하했다.

진태현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경사"라며 "우리집 큰 베이비 공모전 최우수 국무총리상. 꺄아아아아아아아악 자랑 좀 할게요. 우리딸 정말 잘하죠? 이거 한다고 좀비처럼 되더니 결국엔 해내는구나. 그래도 말 잘 들어라"라는 글을 남겼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진태현 박시은의 큰딸이 속한 팀이 22년 디지털정부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인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내역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진태현과 박시은은 성인이 된 대학생 딸을 입양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어 지난 2월에는 결혼 7년 만에 2번 유산 끝에 임신에 성공해 많은 축하를 받았다.

출처 : 연예뉴스 스타인뉴스(http://www.starinnews.com)

댓글
댓글쓰기 폼